최종편집: 2017.12.13 15:41
  자동차  현대  성백진  렌트카 
 

자동차 News

 

부품용품 News

 

정책 News

 

모터스포츠 News

 

교통안전 News

 

여행 News

 
지역 News
 

Tok Tok

 

소리의 창

 
서울  경기  인천  충청  경상  전라  강원  부산  제주
뉴스 홈 지역 News 경상 기사목록
 
 

울산시, '불법 자동차 합동 단속' 실시

기사입력 2017-06-20 오전 9:27:00 | 최종수정 2017-06-20 09:27
울산시는 오는 6월 19일부터 일주일간 시, 구·군, 교통안전공단과 자동차검사정비사업조합 등 8명으로 구성된 합동단속반을 편성, 자동차 불법구조변경, 안전기준 위반 등 자동차관리법을 위반한 자동차에 대한 집중 단속을 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울산시는 지난 13일 단속반 전원을 대상으로 단속역량 향상을 위한 단속매뉴얼 교육을 한 데 이어 참여기관 간 협업방안과 단속기법 공유 등을 위한 간담회를 잇달아 갖고 불법 자동차에 대한 강력한 단속 의지를 피력했다.

주요 단속대상은 ▲승인을 받지 않고 구조나 장치를 변경한 불법구조변경 자동차 ▲인증받지 않은 등화장치 등을 장착한 안전기준 위반 자동차 ▲이면도로나 공터 등에 장기간 방치된 자동차 ▲번호판 가림이나 봉인 탈락 등 자동차관리법을 위반한 모든 행위 등이다.

이번 단속에 적발될 경우 ▲불법구조변경과 번호판 가림은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 ▲안전기준 위반과 번호판 봉인 탈락은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 ▲무단방치 자동차는 자진처리 명령에 불응할 경우 차종에 따라 최대 150만 원의 범칙금 처분이 각각 내려진다.

이선봉 교통정책과장은 "자동차관리법령을 위반한 불법 자동차로 인한 교통안전 위험 해소와 위법행위를 근절하고 특히 불법구조변경의 경우 중대한 교통사고를 유발할 위험성이 크기 때문에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엄정한 단속이 필요하다. 이러한 불법행위가 시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범죄라는 인식을 확산시키기 위해 대규모 합동단속을 계획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시민들께서 불법 자동차로 의심되는 자동차를 발견하면 즉시 울산시나 해당 구·군 교통부서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 ⓒ 자동차의 모든 뉴스, Korea All Automobile New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KAAN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경상 기사목록 보기
 
  지역 News 주요기사
서초구 경부고속도로 위에 덮개공원 조성
부산시티투어, Open-Top 2층버스 운행
의정부시, 2012년 자동차세를 1월 연납하면 10% 할인
왕산로 중앙버스 전용차로 착공
서울시, '창의력이 쑥쑥' 나눔 실천
의정부시, 전국최초 역환승 자전거주차빌딩 시민 호응..
문경시, 산북면직원 희망의 사과생산 일손돕기나서
광양시, 똑똑한 버스정보안내시스템 시민들 호응 커
 
 
분야별 주요뉴스
종합 Tok Tok 소리의 창
한국자동차협회(회장 성백진) FI..
창원시진해구, 어린이교통사고 ..
양주시설관리공단·양주경찰서, ..
LG전자, 미국 미시건주에 전기차..
울산시, 버스 운전기사 안전교육..
진천군, 자동차연비센터 전기차..
쌍용차, 여주대학교와 산학협력 ..
울산시, '불법 자동차 합동 단속..
렛츠런 CCC-인천 중구 문화공감..
쌍용차, '정선 하늘숲길 걷기 축..
전체목록
감동뉴스
렛츠런 CCC-인천 중구 문화공감..
 
오늘의 포토
 
한국자동차협회(회장 성백진) FI..
창원시진해구, 어린이교통사고 ..
현대자동차 마케팅 전문가를 모..
횡단보도 이제 옐로카펫으로 지..
 
가장 많이 본 뉴스
현대차, 해비치호텔서 미래차 전..
‘기아레드멤버스’ 론칭 10주년..
볼보자동차, 동영상 스크랩 이벤..
볼보자동차코리아, New Volvo S8..
현대차, 메가트럭 와이드캡 출시
현대차, 해비치호텔서 미래차 전..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독자투고 기사제보

Copyright(c)2019 자동차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